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과일수확로봇] FAR 로봇은 AI인식알고리즘을 사용하여 나무를 찾고 비전 알고리즘을 사용하여 잎 사이에서 열매를 감지한다. 예를 들어 2주 늦게 수확한 과일은 가치의 80%를 잃기 때문에 과일을 수확할 때 타이밍이 매우 중요하다. 유능한 로봇은 항상 인간의 할 일을 뺏어가고 실업으로 이끄는 상황이 제기되고 있다. 회사는 로봇이 인간이 과일을 수확을 대체하는 것이 아니라 인간을 돕고 보완하도록 설계되었다고 말한다

박민제 | 기사입력 2021/02/23 [08:55]

[과일수확로봇] FAR 로봇은 AI인식알고리즘을 사용하여 나무를 찾고 비전 알고리즘을 사용하여 잎 사이에서 열매를 감지한다. 예를 들어 2주 늦게 수확한 과일은 가치의 80%를 잃기 때문에 과일을 수확할 때 타이밍이 매우 중요하다. 유능한 로봇은 항상 인간의 할 일을 뺏어가고 실업으로 이끄는 상황이 제기되고 있다. 회사는 로봇이 인간이 과일을 수확을 대체하는 것이 아니라 인간을 돕고 보완하도록 설계되었다고 말한다

박민제 | 입력 : 2021/02/23 [08:55]

 

 
작동중인 FAR 로봇

지상기반 단위의 단일 자율디지털뇌 덕분에 여러 로봇이 과수원에서 과일을 수확 할 수 있다.

과일 따기는 육체적으로 힘든 작업으로 하루에 최대 8시간 동안 서 있고, 웅크리고, 올라가야 한다. 이 산업은 일반적으로 크게 발전가능성이 거의없는 저임금, 계절적, 반복적 작업이며 젊은 세대가 도시지역으로 이주함에 따라 수확하는 작업은 고령인구가 담당하며, 계절별 과일 수확기에 노동력 부족은 세계적인 추세로 더욱더 악화되고 있다.

코로나19 전염병은 계절 근로자가 국경을 넘지 못하게하는 강제 이주 제한으로인해 이러한 상황을 더 악화 시켰다. 이런 상황에서 작물을 수확 할 수있는 로봇이 주목을 받고 있다.

달리는 로봇은 익은 열매를 보면 알 수 있다. 

Tevel Aerobotics Technologies는 인공지능(AI)을 활용하여 과일을 식별하고 선택하는 비행자율로봇(FAR)을 개발했다. 이 회사는 모든 곳에 배치 할 수있는 비행자율과일 따기 로봇이 과수원 관리를 더 쉽게 만들어 낮은 비용으로 노동력 요구를 충족시킬 수 있다고 말한다.

FAR 로봇은 AI인식알고리즘을 사용하여 나무를 찾고 비전 알고리즘을 사용하여 잎 사이에서 열매를 감지한다. 예를 들어 2주 늦게 수확한 과일은 가치의 80%를 잃기 때문에 과일을 수확할 때 타이밍이 매우 중요하다. 로봇은 크기와 숙성을 구분하여 잘 익은 과일 만 골라 문제를 효과적으로 처리한다. 과일을 고른 후 로봇은 접근하는 가장 좋은 방법을 찾아내고 따기 팔을 사용하여 과일을 잡고 딴다.

비행 자율 로봇, AI를 사용하여 익은 과일 식별 및 선택출처: Tevel

지상기반 유닛의 단일 자율디지털뇌 덕분에 여러 로봇이 서로 충돌하지 않고 과수원에서 과일을 수확 할 수 있다. 또한 로봇이기 때문에 하루 24시간 일할 수 있다.

이러한 유능한 로봇은 항상 인간의 할 일을 뺏어가고 실업으로 이끄는 상황이 제기되고 있다. 회사는 로봇이 인간이 과일을 수확을 대체하는 것이 아니라 인간을 돕고 보완하도록 설계되었다고 말한다. InterestingEngineering.com을 통해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