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미래의 주택은 장애인주택이어야, 고령인구는 장애인, 접근 및 이동성 문제 외에도 "주류" 주택에는 신체적 제약이있는 사람들에게 적합한 장애친화적 인 기능 (욕실, 주방 또는 가전 제품)이 없다. 유니버설 디자인이 이제는 진정 필요하다. 수명연장으로 고령인구가 100세 이상 살기 때문에 계단이 아니라 휠체어가 돌아다닐 수 있는 주택수요가 급증할 수 있다.

박영숙세계미래보고서저자 | 기사입력 2021/02/02 [18:07]

미래의 주택은 장애인주택이어야, 고령인구는 장애인, 접근 및 이동성 문제 외에도 "주류" 주택에는 신체적 제약이있는 사람들에게 적합한 장애친화적 인 기능 (욕실, 주방 또는 가전 제품)이 없다. 유니버설 디자인이 이제는 진정 필요하다. 수명연장으로 고령인구가 100세 이상 살기 때문에 계단이 아니라 휠체어가 돌아다닐 수 있는 주택수요가 급증할 수 있다.

박영숙세계미래보고서저자 | 입력 : 2021/02/02 [18:07]

 

주택산업의 거대한 변혁, 오늘날의 주택은 미래의 고객에게 적합하지 않다.

작성자 : Thomas Frey | 2021년 1월 21일 | 미래 동향

미래 학자 발표자 Thomas Frey 블로그 : 주택 산업의 단절이 있습니다.  오늘의 집은 내일의 고객에게 적합하지 않을 것입니다.
주택과 같은 특정 산업이 과거 생활을 고집 할 때 미래를 계획하기 어렵다. 과거의 주택은 살아남기 힘든다.

 

우리는 나이가 들어감에 따라 더 편안한 목장 스타일의 집에서 살고싶어한다.  우리의 요구와 선호도는 변하고 있다. 우리는 앞으로 몇 년 동안 편안하고 안전하게 살 수있는 집을 원했다.

숫자에 대한 논쟁

데이터를 살펴 보겠다.

  • AARP에 따르면 10,000명의 미국 베이비붐 세대가 매일 65세가된다. 이것은 2030년대를 훨씬 넘어서도 계속되는 장기적인 추세이다.
  • CDC에 따르면 미국 성인 4명 중 1명은 시력, 청력, 이동성 또는인지 장애를 포함한 장애를 가지고 있다. 이 비율은 나이가 들면서 증가하며 65세 이상 인구의 40%가 일종의 장애를 가지고 살고 있다.
  • CDC에 따르면 미국 성인 인구의 39.6%가 비만 문제를 겪고 있으며 이는 결국 이동성 문제로 연결된다. 

우리 인구는 고령화 일뿐만 아니라 더 오래 살고 있다. 미국 인구 조사국에서 더 많은 정보를 제공한다.

  • 65세 이상 미국인의 수는 2010년 4030만 명에서 2050년 8570만 명으로 2배 이상 증가한다.
  • 현재 평균 수명은 78.6명이며 65세가되면 85세 이상까지 살 수있는 기회가 균등하다.

미래는 접근 가능한 주택

접근 가능한 즉 고령인구가 살 수 있는 주택 접근성 문제가있는 명확한 추세에도 불구하고 한 주택개발에서 우리 집에 엘리베이터를 설치하려면 의사의 승인이 필요하다.

노인들이 단순히 실내 또는 실외에서 계단을 원하지 않는다는 사실을 건축업자들이 이해하지 못하고 있다. 오늘날은 계단을 올라갈 수 있으나 결국 삶이 진행됨에 따라 장애가 된다.

일반적으로 주택은 가로질러가 아니라 계속해서 “위로” 높이 올라간다. 인구의 증가하는 비율에 비해 잘 작동할 수 없는 계단, 3층, 4층, 등 3층 주택이 너무 많다. 목장 스타일의 주택조차도 종종 과도한 수의 야외 계단이 있어 근본적인 고령인구 삶의 목적에 위배된다.

다음은 명확한 인구통계학적 추세를 고려할 때 의미가없는 주거용 건설산업은 추락할 것이다.

 
미래 학자 발표자 Thomas Frey 블로그 : Short Sighted Houses는 내구성이 떨어지는 주택으로 사람들이 주택을 장기 전략으로 사용하지 못하도록합니다.

근시안적 주택

현재 100년 후의 건축코드가있는 도시는 거의 없다. 이렇게 고령인구를 감안한 집들이 지어지고 이들의 수리, 유지보수는 시간이 지남에 따라 엄청난 예산문제가되며, 특히 은퇴하고 무너지지 않는 집에서 다음 25년의 삶을 즐기고 자하는 사람들에게 특히 쓸모없는 주택이 된다.

점점 더 "저렴한 주택"이라는 표현이 "미래의 빈민가"와 동일시되고 있다. 수리 및 유지보수 비용이 주택소유자의 지불 능력을 초과하기 시작하면 전체 커뮤니티 집값이 하락 추세로 간다.

다세대 배열

개발자와 주택 건설업자는 또한 한 지붕 아래에서 생활하는 여러 세대의 가족이 증가하는 추세에 관해서는 또 관심을 갖지 않는다.  성인 자녀와 그 가족은 일반적으로 부모와 함께 살고 있다. 노인 부모는 종종 장기 요양시설보다는 자녀와 함께 사는 것을 선호한다.

집을 리모델링한다는 아이디어도 벅찬 제안이다. 지하실을 리모델링하거나 추가하는 아이디어조차도 주택소유자가 도시 코드 및 검사, 주택 소유자 협회와 같은 복잡한 계층을 통해 싸우게하여 간단한 리모델링도 아주 힘든다. 부동산 업계는 이런 다세대 가족이 살 수 있는 집이 인기가 있는 것을 알기에 이제는 주택건설업자가 곧 깨달았으면 한다.

부모들이 자녀나 손자와 살기를 원하는 것이 아니라, 직장을 다니는 자녀나 손자 손녀를 돌봐줄 부모나 조부모와 함께 살기를 더 원하고 있으며, 앞으로 이러한 주택의 수요가 크게 늘어날 것이다.

스타일과 편안함

접근 및 이동성 문제 외에도 "주류" 주택에는 신체적 제약이있는 사람들에게 적합한 장애친화적 인 기능 (욕실, 주방 또는 가전 제품)이 없다. 유니버설 디자인이 이제는 진정 필요하다. 수명연장으로 고령인구가 100세 이상 살기 때문에 계단이 아니라 휠체어가 돌아다닐 수 있는 주택수요가 급증할 수 있다.

고령인구들이 호텔에서 "장애인"방이 배정되는 상황이 흔하게 될 것이다.  샤워실에 장벽이 없기 때문에 바닥 중앙에 배수구가 한 개있는 가구와 욕실은 스트레스를 준다. 이제는 휠체어나 다양한 고령인구 지탱기구를 이용할 수 있는 주택, 호텔 방이 많이 필요하다.

장애자 가능 주택ㅇ; 급증할 것이다. 올바른 매개 변수가 주어지면 건축가는 집을 쉽게 설계하고 창의적인 기능을 갖추고있어 신체 장애가있는 사람과 장애가있는 사람 모두에게 실용적이고 매력적으로 만들어져야 한다.

고령가정의 미래 보장

주택은 데이터기반 산업이며 개발자는 판매하는 제품과 속도를 면밀히 모니터링하고 있다. 그러나 오늘의 필요는 내일의 필요와 근본적으로 다르다 . 시간이 지남에 따라 우리는 잘못된 인벤토리, 잘못된 설계로 쓸모없어지는 주택이나 도로가 가득찬 커뮤니티를 발견하게될 것이다.

연령제한이있는 즉 고령인구, 장애인들에게 주류 주택시장에서 보기드문 예외처럼 취급되지 않는 미래가 필요하다. 누구나 다 고령인구가 되므로, 이들에게 적합한 주택수요가 급증할 전망이다.

인구통계는 우리가 미래로 나아가면서 점점 더 고령화된 주택을 원하게된다는 것을 알려준다.

누군가가 쉽게 계단을 오르거나 샤워실에서 편안하게 휠체어를 타고 샤워를 할 수 있으며, 퇴직자 가정과 생활보조원의 도움을 받아야만 하는 상황이 되지 않도록 미래를 위해 주택설계 및 시공을 창의적으로해야 할 때이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