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사우디 아라비아, 100마일 직선으로 탄소제로 도시건설, 이 비 전통적인 도시는 "자동차 제로, 도로 제로, 탄소배출제로"를 시작한다.

박민제 | 기사입력 2021/01/13 [09:22]

사우디 아라비아, 100마일 직선으로 탄소제로 도시건설, 이 비 전통적인 도시는 "자동차 제로, 도로 제로, 탄소배출제로"를 시작한다.

박민제 | 입력 : 2021/01/13 [09:22]

 

사우디 아라비아, 100마일 직선으로 탄소제로 도시건설, 이 비 전통적인 도시는 "자동차 제로, 도로 제로, 탄소배출제로"를 시작한다.

VICTOR TANGERMANN, 2021. 1. 10

사우디 아라비아는 "The Line"이라고 불리는 최신 탄소제로도시 프로젝트를 공개했다. 일직선으로 건설되는 100 (161km) 마일에 걸치는 도시들은 탄소제로도시라는 이름에서 알 수 있듯이 특이한 대도시를 건설하며 길이가 100 마일이 넘는 직선으로 지어진다. 이 길이는 서울-김천정도의 길이이다.

 

사우디 왕자 모하메드 빈 살만 (Mohammed bin Salman) 의 성명에 따르면 이 비 전통적인 도시는 "차량제로, 거리제로, 탄소배출제로" 를 특징으로하며 전 세계에서 온 백만명의 주민을 수용 할 수있는 도시로 건설된다.

 

  © 운영자



로이터 통신 에 따르면 제안된 도시는 사우디 아라비아의 석유수출에 대한 사우디 아라비아의 경제적 의존을 종식시키기 위해 설립된 사우디 아라비아 북서부의 5조달러 규모의 '녹색 에너지 비즈니스 구역'인 NEOM의 첫 개발이 될 것이다.

 

사우디 아라비아는 인공 달, 인공 비, 로봇 메이드를 포함하여 전체적으로 미래의 아이디어를 많이 가지고 있다. 인간 유전자편집 클리닉에 대한 계획은 말할 것도없고 월스트리트 저널 이 2019년에 보도한 계획을 실행하는 것이다.

 

The Line의 모든 것은 "집에서 도보로 5분 이내"라고 빈 살만은 말한다. 100마일 길이의 도시에서 이것이 어떻게 옵션인지는 아직 확실하지 않지만, 빈 살만은 한쪽 끝에서 다른 쪽 끝으로가는 데 20분 밖에 걸리지 않는다고 지적했다.

 

이는 개별 도시 모듈을 연결하는 첨단교통수단인 “The Spine”덕분이다. 공식 문서 에 따르면 이 지하 "스파인 레이어"는 "초고속 전송" 및  "AI지원 전송"을 처리한.

 

“역사를 통틀어 도시는 시민을 보호하기 위해 건설되었다. "산업혁명 이후 도시는 사람보다 기계, 자동차 및 공장을 우선시했다."

 

Bin Salman은 또한 세계에서 가장 진보 된 도시에서 사람들은 2050년까지 그 추세가 2배에 불과할 것이라고 지적하면서 “통근하는데 수년의 시간을 보낸다”라고 주장했다. 그리고 그 끔찍한 출퇴근으로 더 많은 사람들이 오염되면서 죽을 것이다. 그래서 모든 것을 5분 이내에 두면 치명적인 교통사고를 줄일 수 있다고 왕자는 말했다.

 

이 계획은 온라인에서 많은 회의론을 불러 일으켰으며 일부는 국제투자를 유치하려는 공허한 시도에 지나지 않는다고 말했다.

 

"NEOM에 대한 모든 것은 새벽 4시에 [중동 방송 센터]에서 공상과학 영화를보고 '멋지네요. 천억 달러를 던지자'라고 말한 사우디 관계자들이 꿈꾸는 것처럼 보인다 .” The Economist 기자 Gregg Carlstrom은 트윗에 쓰는 등, 비판여론도 많았다.

 

“THE LINE은 사우디 아라비아의 실패한 NEOM 프로젝트를 재 브랜드화하려는 Mohammed bin Salman의 필사적인 시도이다. 여성인권옹호자 Reem Abdellatif가 트윗했다

 

“지역 부족의 도전에 직면하고 투자유치에 실패한 후 [Mohammed bin Salman]은 다시 한 번 오래된 트릭을 사용하여 쇠약해진 경제문제를 해결하려한다."라는  비판에도 불구하고 프로젝트 건설은 2021년 초에 시작될 예정이며 38,000개의 일자리는 물론 지역 경제에 480억달러를 기여할 것으로 예상된다 .

자세히보기 : 사우디 왕세자가 NEOM 비즈니스 구역에 탄소제로도시를 시작한다 [ Reuters ]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기사
자율차·드론·교통·에너지,기후 많이 본 기사